Politicians and Election, Vote in Freedom, Actively Participate in Democracy, Vote for Change, Online referendum
left right

Biography 이정희

> South Korea > Politicians > Tonghap Jinbodang (통합진보당) > Lee Jung-hee (이정희)
 이정희  이정희
 이정희
는 대한민국의 변호사 출신 인권운동가. / Korean lawyer, politician and human rights activist, feminist activist.
email

DESCRIPTION OF CANDIDATE: 

이정희 Biography

KOR: 이정희(李正姬, 1969년 12월 22일 ~ )는 대한민국의 변호사 출신 인권운동가, 정치인으로, 민주노동당 비례대표로 제18대 국회의원에 당선됐다. 2008년 민주노동당 원내 부대표가 되고 이후 민주노동당 당대표, 통합진보당 공동대표를 지냈다.

1992년 미군 기지촌 윤금이 피살 사건을 접하면서 학생운동에 참여하였고, 여성운동에도 참여하여 주한 미군과 여성 문제에 관심을 갖고 사회활동을 벌여왔다. 1996년 사법시험에 합격, 2000년 사법연수원(제29기)을 수료하고 변호사로 개업했다. 이후 인권 변호사로 활동하며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민변) 사무차장과 여성복지위원회 위원장 등을 지냈다. 2007년 정계 입문, 민주노동당에 입당했다. 민주노동당의 정책위원회 의장과 2008년 원내 부대표를 거쳐 2009년 민주노동당 대표를 역임하고 2011년 민주노동당과 통합진보당의 통합에 참여하여 통합진보당 당대표로 선출되었다. 2012년 대통령 선거에 입후보하였으나, 사퇴하였다.

 

생애 - 학창 시절

이정희는 서울 관악구 출신으로 서울 서문여중을 거쳐 1984년 서문여고에 입학했다. 1987년 2월 서울 서문여고를 졸업하고, 그해 1987학년도 학력고사에서 340점 만점에 323점을 획득해 인문계 공동 14등  (인문계 여자수석)을 차지했고,을 받고 1987년 3월 서울대학교 법대에 전체 수석으로 진학했다. 학창 시절 우수한 성적이었고 1990년에는 서울대 총여학생회장으로 활약했으나, 대학 1학년 때는 '세상을 보는 눈이 생기지 않아' 열등감에 시달리기도 했다고 한다. 학생운동과 함께 공부를 병행하였으나 항상 상위권의 우수한 성적을 유지했다. 그러나 시력이 악화되는 원인이 되었다. 1992년 2월 서울대학교 법과대학 공법학과를 졸업했다.

 

인권, 시민운동 - 변호사 개업과 인권 운동

1992년 초 그는 경기도 동두천에서 한국인 성매매 여성과 미군 사이에서 태어난 6세 여자아이를 만난 뒤 인생의 방향을 바꿨다. 그해 10월 동두천에서 발생한 주한 미군에게 살해된 기지촌 여성 윤금이 피살 사건은 그가 인권변호사와 사회운동가로 나설 결심을 굳히는 계기가 됐다.

윤금이 피살 사건을 접하면서 여성 문제에 관심을 갖고 본격적으로 학생운동에 참여하였고, 특히 주한 미군과 여성 문제에 관심을 갖고 사회활동을 벌여왔다. 이후 기지촌 여성 문제 외에도 여성 문제와 인권 운동에 나서게 되었다. 1996년 제 38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2000년 사법연수원(제29기)을 수료하고 2000년부터 법무법인 덕수에서 변호사 일을 시작했다. 이후 인권 변호사로 활동했고, 각종 사회 운동에도 참여하였다.

2000년부터 줄곧 한미관계와 미군범죄, 호주제 폐지 등 여성문제에 앞장서 왔다. 2001년 효순미선 사건 직후 조직된 주한미군범죄근절운동본부 운영위원에 위촉되었고, 그해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민변) 미군문제연구회 위원이 되었다. 2004년 교육인적자원부 대학교원임용 양성평등위원회 위원이 되었고, 시민단체 평화를 만드는 여성회 감사에 위촉됐다.

1999년 5월 여성단체들이 호주제폐지운동본부를 발족시키고 호주제 위헌 운동을 펼쳤으나 성과가 없었는데, 2003년부터 그가 호주제 위헌심판 청구 소송에 참여하여 2005년 11월 헌법재판소로부터 호주제 위헌 판결을 얻어냈다.

 

시민단체, 인권 변호사 활동

2007년 사진작가 이시우의 국가보안법 위반 사건을 변론 맡아 무죄로 이끌어내기도 했다.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민변) 사무차장과 여성복지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했다.

시민단체 활동과 인권운동 외에도 그는 이라크 파병 반대 운동, 호주제의 위헌 심판 운동에도 동참하였고 신념에 의한 병역 거부자의 변호를 맡기도 했다. 2003년, 참여정부에서 이라크 파병론을 제기하자, 민변과 참여연대에서 정부의 파병결정을 취소시키기 위한 헌법소원 및 효력정지 가처분신청을 낼 때 주도적 역할을 했다. 호주제 위헌심판제청 사건과 오태양(병역거부자) 병역법 위반사건을 맡기도 했다. 2005년 민변 여성복지위원회 위원장이 되고, 평화군사법연구회에 가입하여 회원이 되었다. 2006년 한국젠더법학연구회 회원이 되고, 그해 주한미군범죄근절운동본부 공동대표에 피선되었다. 또한 호주제 폐지, 매향리 미군 폭격장 주민 집단피해소송사건, 군산 성매매 업소 화재사건 등의 문제를 해결하였다.

2007년 D법무법인 변호사 재직 중 제주도에 소재한 모 사업장의 노사분쟁 관련 회사 쪽 소송대리인을 맡아 사실상 노조의 패배를 이끌어 냈다.

 

정치인 입문기

2007년 3월 2일에 민주노동당에 입당하였고, 다음해 민주노동당 비례대표 3번으로 공천, 18대 국회의원에 당선되었다. 그 후 민주노동당 정책위의장, 원내부대표 등을 지낸 바 있다. 2008년 대한민국의 촛불 시위가 한창이던 6월 25일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장관고시 철회 및 재협상 요구를 외치며 시위하는 시민들이 공권력에 의해 강제 연행되는 것을 보고 이를 말리려고 뛰어들었다가 시민들과 함께 연행된 적이 있다. 연행될 당시 이정희 의원의 격렬한 항의를 담은 영상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유명해지기도 했다. 2008년 법무법인 정평에 입사하였다.

2008년 초 국회 정무위원회 위원에 선출되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도 선출되었으며, 국회 운영위원회 위원에도 선출되어 활동했다. 2008년 민주노동당 원내 부대표가 되고 2009년 민주노동당 대표가 되었다.

 

정치 활동

2009년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위원이 되었다. 2011년 12월 23일, 아이튠즈 스토어 팟캐스트에 '이정희의 희소식'이라는 제목의 팟캐스트가 업로드 됐다. 민중의 소리가 제작하고, 이정희가 진행을 맡은 이 팟캐스트는, 26일, 30일에 차례로 2회, 3회가 업로드 되는데, 2012년 1월 첫 주, 대한민국 아이튠즈 팟캐스트 인기 순위에서 나는 꼼수다에 이어 전체 2위에 올랐다. 이정희는 이에 앞서, 2011년 10월 23일 업로드 된 나는 꼼수다 25회에 출연했었다.

2011년 11월 16일 민주노동당과 국민참여당, 새진보통합연대가 통합하여 통합진보당이 결성될 때 참여하였고, 2012년 4월의 19대 국회의원 총선거에 관악을 후보로 입후보하였다가 통합 진보당 개표부정 사건이 발생하자 참여당 계열의 조작론을 주장하기도 했다. 개표부정 사건의 파장이 계속되자 사태를 수습하기 위해 후보직에서 중도 사퇴하였다.

2012년 10월 제 18대 대통령 선거에 통합진보당 대선 후보로 입후보하였으며, 12월 4일 진행된 대통령선거 후보자 토론회 1차 토론에서 "박근혜를 떨어트리기 위해 나왔다.", "다카키 마사오" 등의 발언을 하여 화제를 불러모으기도 했다. 12월 16일, 정권교체를 목적으로 대선 후보에서 사퇴하였다.

이후 통합진보당은 정치자금법에 후보사퇴시 선거보조금 반환에 대한 별도의 규정이 없는 관계로 국고보조금 27억 원을 반환하지 않겠다고 입장을 밝혔으며, 금당사 주지승인 승려 성호는 국고보조금을 반환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이정희를 고발하였다.

 

출처

 

 

ENG: Lee Jeong-hee (born December 22, 1969) is a Korean lawyer, politician and human rights activist, feminist activist. 18th member of the South Korea National Assembly. She was one of the candidates for the South Korean 2012 presidential election and arguably being considered as North Korean spy by a number of South Koreans for her political, civilian actions that similarly resemble the political statements made by the government of North Korea.

 

Biography - Early years

Lee was born in Seoul in 1969. A graduate of Somun Women's High School and Seoul University, she joined the student movement in 1992. During her early years, she was a human rights, workers' rights, and women's rights activist for Koreans not living North of the DMZ.

 

Political Activities

In 2007 she joined the Democratic Labor Party (merged in 2011 with other parties to form the Unified Progressive Party). She was elected as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in 2008.

In 2008 she was Vice Leader of Democratic Labor Party and next year was elected as the Democratic Labor Party's leader.

Lee Jung-hee was the UPP candidate for the 2012 presidential election. Hoping to damage the popular votes of the Conservative party candidate, she withdrew from the 2012 presidential election on Sunday, December 16, 2012. However, her action is viewed as it has brought the opposite aftermath; many conservatives people in South Korea, who were warned after watching her actively attacking the Conservative candidate on TV show, participated more in election votes. She also drew many criticisms for her quotes, "the government in Southern part", instead of calling South Korea as "Republic of Korea".

 

Source

 

 

February 27,2013

icon Lee Jung-hee (이정희)
icon Lee Jung-hee (이정희)

ElectionsMeter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the text. Please refer always to the author. Every text published on ElectionsMeter should include original name of the author and reference to the original source. Users are obliged to follow notice of copyright infringement. Please read carefully policy of the site. If the text contains an error, incorrect information, you want to fix it, or even you would like to mange fully the content of the profile, please contact us. contact us..

 
load menu